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서귀포시의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일부 초상이 포함된 사진자료는 자유이용저작물에서 제외됩니다.

❝윈드 앙상블과 함께하는 음악 스케치❞ 개최

· 작성자 : 공보실      ·작성일 : 2019-04-18 14:51:58      ·조회수 : 53     


❏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단장 김태엽)에서는 오는 4월 23일(화) 19시 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기획공연으로 「윈드 앙상블과 함께하는 음악 스케치」를 개최할 예정이다.

 

❍ 이번 공연은 명품 문화도시인 서귀포시와 걸맞은 공연으로 도민들에게 품격 높은 음악감상의 기회를 선사하고자 기획되었으며, 목관앙상블, 금관앙상블, 서귀포합창단 남성중창단의 특별출연으로 구성되었다.

 

❍ 공연의 첫 무대는 목관앙상블이 출연하여 모차르트가 남긴 관악 앙상블 작품들 가운데 최고의 걸작으로 뽑히는 세레나데 10번곡 “그랑 파르티타”를 연주한다. 독일어로 파르티타(Partita)는 모음곡(Suite)를 의미하며, 그랑 파르티타라고 붙인 까닭은 세레나데 10번곡이 콘트라베이스를 포함한 13개의 관악기를 위한 7악장으로 구성되어 연주시간이 40여분이 소요되는 대규모 모음곡이기 때문이다.

 

❍ 두 번째 무대는 도립서귀포합창단원으로 구성된 남성중창단이 특별출연하여 대중에게 잘 알려진 카를 오프르의 카르미나 부라나 중 제19곡 <젊은이와 처녀가 있다면(Si puer cum puellula)>, 조우현 편곡의 동백섬, 앨리스 파커와 로버트 쇼의 <다함께 노래하세(Vive L’amour)> 등 세 곡을 선사할 예정이다.

 

❍ 그리고 마지막으로 금관앙상블의 르네상스시대 음악과 고전음악으로 구성된 무대로 이어진다. 1717~1721년 사이 옛 독일의 도시인 쾨텐에서 완성된 요한 세바스티안 바흐의 <브란덴부르크 협주곡 3번>과 1717~1723년 사이 바흐의 후원자인 독일의 옛 나라 안할트 쾨텐의 레오폴트 왕자를 위해 쓰여진 <관현악 모음곡 3번 라장조>, 끝으로 르네상스 시대 주로 벨기에 앤트워프(Antwerp)에서 활동하였던 작곡가인 틸만 수사토의 <6개의 수사토의 댄스 모음곡>을 연주하며 막을 내리게 된다.

 

❏ 본 공연은 전석 무료공연으로 6세 이상 관람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서귀포시 문화예술과(☎ 760-2494), 도립서귀포관악단(☎ 739-7394)으로 문의하면 된다.

 

❏ 제주도립 서귀포관악단은 오는 5월 23일(목) 19시 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제64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할 예정이며, 국내외에서 활발한 음악활동으로 제주도를 대표하는 문화 사절단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 첨부 #1 : 문화예술과_서귀포관악단 윈드앙상블과 함께하는 음악스케치 개최1.JPG (2 MBytes)

· 첨부 #2 : 문화예술과_윈드앙상블과 함께하는 음악스케치 포스터.jpg (502 KBytes)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위로